조명균 "北이 주변국과 협력통해 체제안전 지키도록 도울 것" > 최근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최근뉴스

Home 최근뉴스

최근뉴스

제목 : 조명균 "北이 주변국과 협력통해 체제안전 지키도록 도울 것"…

작성일
2017-12-13 16:31:29
작성자
관리자
조회
487회


"북한은 우리에 대한 불신 버리고 협력의 길로 나서야"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13일 "정부는 북한이 핵무기를 내려놓고 주변 국가와의 협력을 통해서 체제의 안전을 지키고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조 장관은 이날 오전 열린 경남대 극동문제연구소 주최 국제학술회의 축사를 통해 이렇게 말한 뒤 "북한은 우리의 노력에 대한 불신과 의심을 버리고 한반도의 평화 공존과 공동 번영을 위한 협력의 길에 나서기를 바란다"고 촉구했다.

조 장관은 "정부는 북한의 상황에 대한 종합적이고 객관적인 인식을 바탕으로 대북정책을 수립하고 추진해 나갈 것"이라며 "남북 간 상호 존중의 정신을 바탕으로 한반도의 평화 공존과 공동 번영을 추구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한반도 신경제지도 구상을 준비하는 과정에서도 북한의 경제 정책과 변화한 경제 상황에 주목하면서 호혜적이고 실질적인 협력의 방안을 만들어 나가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조명균 통일부 장관조 장관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한·중·미 공동번영을 위한 포럼' 축사에서는 "미국과 중국은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위한 핵심 관련국이자 공동의 번영을 일구어 나갈 협력의 중심 국가"라고 말했다.

그는 한미는 여러 계기를 통해 한반도 상황의 안정적 관리와 북핵 문제의 평화적 해결 원칙에 합의했으며, 한중 또한 북핵 문제의 평화적 해결에 입장을 같이한다면서 문재인 대통령의 중국 국빈방문이 "한반도의 비핵화와 평화를 위한 양국 간 협력을 심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조 장관은 "정부는 미국과 중국을 비롯한 관련국들과의 긴밀한 소통을 통해 평화와 번영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실현하기 위한 창의적인 방안을 마련하고 실행해 나갈 것"이라며 "평창 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이 한반도의 긴장을 완화하고 평화를 만드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상단으로

대표: 서유정 EMAIL: skh6946@hanmail.net TEL: 02-3390-2117 FAX: 02-445-4261 서울 노원구 한글비석로49길 53
후원계좌: 우리은행 1005-502-905812 농협 301-0213-7168-81 예금주 북한이탈주민장애인협회

Copyright © North Koreans Refugees Association of Persons with Dissabilities. All rights reserved.